2018년11월19일 (Mon)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지역 날씨정보

뉴스 홈 >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완도 해조류센터, 문화와 예술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거듭나 2018년11월08일(Thu)
갤러리 설치, 내년에는 계단 폭포 설치 추진
 완도군은 국제해조류박람회 주제관으로 활용된 해조류센터 운영 활성화를 위해 건물 벽면에 서화(書畵) 작품을 전시하는 해양치유 갤러리를 설치하여 방문객을 유도하고 있다.
 해양치유 갤러리에는 관내 초중학생들이 장보고 백일장 대회에서 완도의 자연과 인물을 주제로 그린 입상 작품 42점을 전시하고 있다.
 군은 추후 관내 학생들은 물론 타 지역 학생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공모한 작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한편 해조류센터 옥상 정원에 매년 봄, 가을 두 차례씩 초화류를 식재하고 있으나 유지, 관리 비용에 비해 효과가 떨어진다는 여론에 따라 특색 있는 경관 조성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이에 내년에는 옥상 정원에 초화류 식재를 중단하고 계단 폭포를 설치할 계획이다.
 계단 폭포는 조명 시설을 설치하고 옥상 정원 상단까지 물을 끌어 올려 계단을 따라 물이 흘러내리게 된다.
 사업성 검토 결과 옥상 정원은 계단식으로 조성되어 있기 때문에 설치비용은 많이 소요되지 않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송현 완도군청 해양치유산업과장은 “완도항의 중심지에 위치한 해조류센터를 해양치유산업과 문화와 예술이 공존하는 공간으로 만들어 완도의 랜드 마크로 가꿔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근수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아직 떠날 준비가 되지 않은 담...

이 슈
네팔에 남도사...

교육여건이 열악한 세계의 오지 네팔에 희망전남교육의 씨앗이 뿌려...

빛고을 농촌테...

각종 농촌문화 체험과 여가 활동의 중심축이 될 빛고을 농촌테마공원...

전라도 천년의 ...

전라남도와 광주시, 전라북도, 3개 시도가 18일 오전 전주 전라감영 ...

전남도, 대기업...

전라남도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은퇴자 등 도시민을 대상으로 새...

전라도 정도 천...

수확의 계절을 맞아 농도 전남을 황금빛으로 물들인 들녘에 전라도 ...

연재특집
대한민국 말산업 미래 이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