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7일 (Thu)   Home   탑뉴스   정치   자치행정   경제   사회   문화   연예   스포츠   오피니언   지역뉴스   특집   사람들   

칼럼
사설
기자수첩
독자투고
특집
연재특집
기획취재
사람들
포토뉴스

회사소개
기사제보
게시판
광고문의
정기구독
E-mail문의
독자위원회
고충처리인
청소년보호정책

뉴스 홈 >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순천·광양·여수·보성·구례 광산·곡성·담양·고흥·장성·화순·함평 목포·신안·무안·영광·진도·강진 나주·장흥·해남·완도·영암
보성군, 율포해양관광단지 역대 최고 경영수익 여름 특수 잡았다 2019년08월22일(Thu)
남해안 해양관광 거점으로 꾸준한 성장, 뜨거운 입소문
 보성군 율포해양관광단지가 여름철 뜨거운 특수를 누렸다. 피서철 13만여 명의 관광객이 보성을 찾았으며 보성군은 직영 시설 운영으로 6억 8천만 원의 수익을 내며 역대 최고치의 경영수익을 경신했다. 적자운영 이미지가 강했던 관공서 운영시설에서 보성군은 탁월한 경영수익을 내며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지난 6월 22일 남해안에서 가장 먼저 해수욕장을 개장과 율포해수풀장, 율포해수녹차센터 등 다양한 시설물과 율포해변 활어잡기 페스티벌, 해양레포츠 체험교실 등의 탄탄한 콘텐츠가 성공 요인으로 분석된다. 

  지금까지 회천 권역 보성군 직영시설 방문객은 총 29만여 명으로 전년도 동기간 대비 약 10만 명이 증가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9월 오픈한 율포해수녹차센터가 24만 명을 유치하며 율포관광단지 성장을 견인하며 효자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보성군은 회천면을 남해안 해양관광 거점으로 만들기 위해 사계절 바다를 즐길 수 있는 방안을 구상하는 것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5월부터 10월까지 이어지는 율포해변 활어잡기 페스티벌은 봄.여름.가을에 관광객이 보성을 찾아야 하는 이유가 되고 있다.

  또한, 해양레포츠 교실, 보성 특산품인 차를 이용한 차훈명상 프로그램과 천연 화장품 만들기 체험 교실 등의 다채로운 체험 콘텐츠도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높이는 데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전국여자비치발리볼대회, 여름바다의 낭만을 더해줄 음악회와 영화상영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으로 관광객의 볼거리를 보탰다.

  보성군 시설관리사업소 서진석 팀장은 “운영기간 동안 단 한건의 안전사고도 발생하지 않아 안전 보성의 위상을 지킬 수 있어 정말 다행이고, 올해는 태풍 등의 영향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관광객이 방문해 뜻깊다.”면서 “내년에는 더 좋은 시설과 안전한 환경으로 보성에서의 즐거운 여행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8월 24일부터는 가을을 알리는 전어축제와 함께 율포해변 활어잡기 페스티벌 시즌2가 화려하게 개막한다.

[정권식 기자]

돌아가기    리스트 보기   출력하기

담양의 올겨울 첫 설경(雪景) …...

이 슈
구례군, 구례산...

전남 구례군(군수 김순호)은 18일 코로나19 여파로 취소 위기를 맞았...

2020 목포항구...

목포항구축제가 문화체육관광부 선정 ‘2020~2021년 예비 문화관광축...

완도전통시장 ...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20년 특성화시장육...

목포시 노적봉...

목포시 노적봉예술공원 미술관은 오는 2월 4일부터 3월 22일까지 202...

2020완도장보고...

전남 완도군은 2020장보고수산물축제를 5월 2일부터 5일까지 4일간 ...

연재특집
전남도, 1월 명품숲에 담양 만성...